궁수자리 신성의 밝기 변화 (3/24).


3월 24일 기준으로 궁수자리의 신성은 5.7등급입니다.

적어도 1898년 이후로 궁수자리에서 나타난 가장 밝은 신성입니다.

광해가 없는 곳에서는 맨눈으로 볼 수 있고, 도심에서도 쌍안경으로 쉽게 볼 수 있습니다.


Update March 24: The nova was about magnitude 5.7 

The brightest nova in Sagittarius since at least 1898.






Nova Sagittarii 2015 No. 2 on the morning of March 21st at its peak brightness. Image by Bob King. 

Posted by starmaker 꿈꾸는 밤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

3월 23일 기준으로 궁수자리의 신성은 5.4등급입니다.

적어도 1898년 이후로 궁수자리에서 나타난 가장 밝은 신성입니다.

광해가 없는 곳에서는 맨눈으로 볼 수 있고, 도심에서도 쌍안경으로 쉽게 볼 수 있습니다.


The brightest nova in Sagittarius since at least 1898.

As of the morning of March 23nd it's about magnitude 5.4.








Posted by starmaker 꿈꾸는 밤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

3월 22일 기준으로 궁수자리의 신성은 4.3등급입니다.

적어도 1898년 이후로 궁수자리에서 나타난 가장 밝은 신성입니다.

광해가 없는 곳에서는 맨눈으로 볼 수 있고, 도심에서도 쌍안경으로 쉽게 볼 수 있습니다.


The brightest nova in Sagittarius since at least 1898.

As of the morning of March 22nd it's about magnitude 4.3.








Canon | Canon EOS 20D | 361sec | F/4.0 | 35.0mm | ISO-800 | 2005:06:15 00:42:14






Posted by starmaker 꿈꾸는 밤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영 2015.03.23 17: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www.aavso.org/lcg/plot?auid=000-BLP-536&starname=PNV+J18365700-2855420&start=2457096.5&stop=2457106.5&obscode=&obscode_symbol=2&obstotals=no&calendar=calendar&forcetics=&grid=on&visual=on&r=on&fainterthan=on&bband=on&v=on&unvalidated=on&pointsize=1&width=800&height=450&mag1=&mag2=&mean=&vmean='를 들어가서 보니 이제 이 신성의 밝기도 떨어지는 것 같네요.



궁수자리에 밝은 신성 출현.

Bright nova in the heart of Sagittarius.


한국 시간으로 3월 16일 00시 13분에 호주의 John Seach가 궁수자리에서 6.0등급의 새로운 천체(PNV J18365700-2855420)를 발견하였다.


16일 영국 리버풀 망원경으로 분광 관측이 이루어져 확인되었다. 


신성의 위치 좌표: 적경(RA) 18h 36m 57.00s , 적위(DEC) -28 °55' 42.0 " (2000년 분점)


3월 19일 현재 밝기는 약 5.5등급으로 더 밝아졌다. 맨눈으로 관측하기에는 고도가 낮아서 쉽지가 않고 쌍안경을 이용하면 쉽게 관측이 가능하다.


앞으로의 광도 변화에도 주목할만하다.


https://t1.daumcdn.net/cfile/tistory/276CDE38550A0CB725?original


https://t1.daumcdn.net/cfile/tistory/21799534550A0CDF28?original


https://t1.daumcdn.net/cfile/tistory/2146DB36550A0CF32C?original


https://t1.daumcdn.net/cfile/tistory/266BEF38550A0D0627



Canon | Canon EOS 20D | 361sec | F/4.0 | 35.0mm | ISO-800 | 2005:06:15 00:42:14






Adriano Valvasori imaged the nova at March 16.71, using the iTelescope robotic telescope “T9” — a 0.32-m (12.5-inch) reflector in Australia.


Bright nova in the heart of Sagittarius.

March 15th, nova hunter John Seach of Chatsworth Island, NSW, Australia, found a new 6th-magnitude star shining in three search images taken by his DSLR patrol camera. 

The time of the photos was March 15.634 UT. 

A 6th-magnitude nova has erupted inside the Sagittarius Teapot. It's in easy range of binoculars just before dawn. Will it brighten further? 


R.A. = 18 36 56.85, Decl.= -28 55 40.0 (equinox 2000.0).


http://www.skyandtelescope.com/astronomy-news/observing-news/6th-mag-nova-in-sagittarius-still-brightening/


http://www.aavso.org/aavso-alert-notice-512



http://www.aavso.org/lcg/plot?auid=000-BLP-536&starname=PNV+J18365700-2855420&start=2457096.5&stop=2457106.5&obscode=&obscode_symbol=2&obstotals=no&calendar=calendar&forcetics=&grid=on&visual=on&r=on&fainterthan=on&bband=on&v=on&unvalidated=on&pointsize=1&width=800&height=450&mag1=&mag2=&mean=&vmean=



-----------------------------------------------------------------------------------



2015 03 15.634


Possible nova in Sagittarius discovered by John Seach, Chatsworth Island, NSW, Australia. Magnitude 6.0 object visible on 3 images taken with DSLR and 50mm f/1.0 lens, limiting magnitude 11.0. No object visible on images taken with same instrument on March 14.590 UT, limiting magnitude 10.5. No bright variable star, or minor planet at location.



Alert Notice 512: Nova Sagittarii 2015 No. 2 = PNV J18365700-2855420


March 16, 2015


Event: Nova Sagittarii 2015 No. 2 = PNV J18365700-2855420


Discovered by: John Seach, Chatsworth Island, NSW, Australia


Discovery magnitude: 6.0 using DSLR and 50mm f/1.0 lens


Discovery date: 2015 March 15.634 UT


Coordinates:  R.A. 18 36 56.84   Dec. -28 55 39.8  (2000.0)


Spectra: An optical spectrum by S. C. Williams (Liverpool John Moores University) et al. (ATel #7230) obtained 2015 March 16.27 UT using the FRODOspec spectrograph on the Liverpool Telescope at 2015 March 16.27 UT indicates N Sgr 2015 No. 2 is a classical Fe II nova.


J. Powles (PJOC, Latham, ACT, Australia) reports a low-resolution (R=260, 150 l/mm) spectrum obtained by him appears to be that of a Fe II nova shortly after maximum.


Observing recommendations: Observations of all types (visual, CCD, DSLR, spectroscopy) are strongly encouraged as this nova evolves. T. Finzell (Michigan State University) requests ongoing optical coverage in support of radio and x-ray observations being scheduled.


Charts: Charts for Nova Sgr 2015 No. 2 may be created using the AAVSO Variable Star Plotter (VSP) at http://www.aavso.org/vsp. A binocular sequence for this nova is being created. However, comparison stars may be found now using VSP and requesting an 'a' or 'b' scale chart.


Observations reported to the AAVSO:

2015 Mar. 15.802 UT, 5.3 (K. Itagaki, Yamagata, Japan);

16.3131, 5.8 (AAX, A. Amorim, Florianapolis, Brazil);

16.3375, 5.9 (CLUB, L. Camargo da Silva, Brazil);

16.3604, 6.1 (Camargo da Silva);

16.5275, 5.8 R-CCD (E. Guido and N. Howes, 0.61-m f/6.5 astrograph+CCD) of ITelescope network (MPC Code U69, Auberry, CA);

16.74861, 6.0 (PEX, A. Pearce, Nedlands, WA, Australia);

16.77, 6.0 (CMQ, P. Camilleri, Warners Bay, Newcastle, NSW, Australia);

Posted by starmaker 꿈꾸는 밤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돌고래자리 신성(Nova Del 2013)의 밝기 변화(광도 곡선). 2013년 8월 30일 기준 (한국 시간).

Light Curve of Nova Del 2013.

Posted by starmaker 꿈꾸는 밤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

Canon | Canon EOS 5D Mark III | 60sec | ISO-3200 | 2013:08:26 23:27:07



Canon | Canon EOS 5D Mark III | 60sec | ISO-3200 | 2013:08:26 23:27:07







돌고래자리 신성 (Nova Del 2013).


촬영 당시 신성의 밝기는 대략 6.2등급이었습니다. 신성이 서서히 어두워져 가고 있습니다. 


신성이 맨눈으로 볼 수 있는 밝기가 되는 경우는 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이렇게 밝은 신성은 2007년의 전갈 자리 신성(극대:3.8등급)이후 6년 만입니다. 그러나 이때는 2월의 추운 날의 새벽이라 관측한 사람들이 많지 않을 것입니다. 이번에 발견된 신성은 여름 밤하늘에 거의 밤새 볼 수 있고, 또한 1.7등급까지 밝았던 1975년의 백조자리 신성 이후 38년 만의 최고의 관측 조건을 보여줍니다. 


cf. 사진을 클릭해서 원본 크기로 보시길 권장합니다. ^^


<Exposure Data>

Object : Nova Del 2013

Date : 2013. 08. 26. 23:27 (KST)

Location : Gapyeong-gun,  Gyeonggi Province

Telescope (or Lens) : Zenit 300mm (F4.5)

Mount (or Tripod) : SkyTracker mount

Camera : modified Canon EOS 5D Mark III digital camera

Focal Length : 300mm

F ratio : 5.6

Exposure : 60 s x 3

ISO : 3200

Filter : None

Photographer : Bum-Suk Yeom



cf. 돌고래자리(Delphinus)의 밝은 신성(Nova Del 2013)이 2013년 8월 15일 새벽 3시(한국시간)에 일본의 아마추어 천문가인 코이치 이타가키(Koichi Itagaki)에 의해 발견되었다. 발견자는 자신의 180mm 반사 망원경과 CCD 카메라를 통해 촬영한 사진에서 이 신성을 발견하였고 발견 당시의 밝기는 6.3등급이었다. 발견되기 전 이 별의 밝기는 약 13등급 (cf. 맨눈으로 볼 수 있는 별의 한계 등급은 약 6등급)이었으나 현재 이 신성의 밝기는 약 4.5등급으로서 어두운 밤하늘에서 맨눈으로 관측이 가능하며, 쌍안경으로 관측한다면 더욱 쉽게 찾을 수 있을 것이다. 미국 변광성 관측자 협회(American Association of Variable Star Observers, AAVSO, http://www.aavso.org/ )는 이 신성이 현재 최대 밝기를 지나고 있는 것으로 예상한다. 신성이 맨눈으로 볼 수 있는 밝기가 되는 경우는 보기가 쉽지 않다. 이렇게 밝은 신성은 2007년의 전갈 자리 신성(극대:3.8등급)이후 6년 만이다. 그러나 이때는 2월의 추운 날의 새벽이라 관측한 사람들이 많지 않을 것이다. 이번에 발견된 신성은 여름 밤하늘에 거의 밤새 볼 수 있고, 또한 1.7등급까지 밝았던 1975년의 백조자리 신성 이후 38년 만의 최고의 관측 조건을 보여준다. 


cf. 신성(Nova): "새 것(New)"을 의미하는 라틴어이다. 신성은 전에 보이지 않던 별이 갑자기 하늘에 나타나기 시작한 별을 말한다. 신성은 일반적으로 폭발하기 전에는 너무 어두워서 볼 수가 없다. 신성은 신성 전의 단계에서  최대 광도 단계까지 그 밝기가 약 10등급 정도로 증가한다. 최대 밝기로 향하는 증가는 매우 빠르다. 초기의 밝기 증가에서는 2~3일 안에 최대 밝기보다 2등급 정도 어두운 데까지 밝아지는 반면에 마지막으로 증가하는 단계에서는 빠른 신성의 경우 하루, 아주 느린 신성의 경우는 수 주일이 걸린다. 신성의 최대 밝기로부터의 감소는 훨씬 서서히 일어난다. 최대 밝기에 머무는 기간은 일반적으로 며칠 밖에 되지 않으며 몇 주 후에는 예전과 같은 상태로 되돌아간다. 

신성은 적색 거성 (Red giant star), 또는 적색 거성의 단계로 팽창하는 별과 백색 왜성(White dwarf)으로 이루어진 쌍성계를 이루는 별에서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다. 적색 거성이 팽창함에 따라 그 대기의 가스 물질이 백색 왜성으로 유입된다. 이러한 가스들(대부분 수소와 헬륨)은 백색 왜성의 높은 중력으로 인해 압축되고 가열되어 백색 왜성에서 핵융합 반응을 일으킨다. 이러한 핵융합 과정에서 발생하는 엄청난 에너지는 백색 왜성의 표면으로부터 기체를 날려보내며, 별을 극도로 밝게 빛나게 한다.



Posted by starmaker 꿈꾸는 밤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돌고래자리 신성(Nova Del 2013)의 밝기 변화(광도 곡선). 2013년 8월 22일 기준 (한국 시간).

Light Curve of Nova Del 2013.


광도 곡선(Light Curve) 업데이트 사이트:  


http://www.aavso.org/lcg/plot?auid=000-BLC-933&starname=NOVA%20DEL%202013&lastdays=30&start=2456518.157746227&stop=2456528.15



Posted by starmaker 꿈꾸는 밤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

Canon | Canon EOS 5D Mark III | 71sec | ISO-800 | 2013:08:22 22:00:09



Canon | Canon EOS 5D Mark III | 71sec | ISO-800 | 2013:08:22 22:00:09







돌고래자리 신성 (Nova Del 2013).


보름달이 떠 있고 구름이 엷게 낀 상태였지만 기록 차원에서 촬영을 시도해 보았습니다. 촬영 당시 신성의 밝기는 대략 5.5등급이었습니다.


신성이 맨눈으로 볼 수 있는 밝기가 되는 경우는 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이렇게 밝은 신성은 2007년의 전갈 자리 신성(극대:3.8등급)이후 6년 만입니다. 그러나 이때는 2월의 추운 날의 새벽이라 관측한 사람들이 많지 않을 것입니다. 이번에 발견된 신성은 여름 밤하늘에 거의 밤새 볼 수 있고, 또한 1.7등급까지 밝았던 1975년의 백조자리 신성 이후 38년 만의 최고의 관측 조건을 보여줍니다. 


이번 주에 쌍안경이나 디지털 카메라로 관측 및 촬영을 시도해 보세요. 


cf. 별자리 선들은 IAU (International Astronomical Union, http://www.iau.org/public/constellations/ )에서 정한 기준을 사용하였습니다.


cf. 사진을 클릭해서 원본 크기로 보시길 권장합니다. ^^


<Exposure Data>

Object : Nova Del 2013

Date : 2013. 08. 22. 22:00 (KST)

Location : Gapyeong-gun,  Gyeonggi Province

Telescope (or Lens) : Zenit 300mm (F4.5)

Mount (or Tripod) : SkyTracker mount

Camera : modified Canon EOS 5D Mark III digital camera

Focal Length : 300mm

F ratio : 5.6

Exposure : 71 s

ISO : 800

Filter : None

Photographer : Bum-Suk Yeom



cf. 돌고래자리(Delphinus)의 밝은 신성(Nova Del 2013)이 2013년 8월 15일 새벽 3시(한국시간)에 일본의 아마추어 천문가인 코이치 이타가키(Koichi Itagaki)에 의해 발견되었다. 발견자는 자신의 180mm 반사 망원경과 CCD 카메라를 통해 촬영한 사진에서 이 신성을 발견하였고 발견 당시의 밝기는 6.3등급이었다. 발견되기 전 이 별의 밝기는 약 13등급 (cf. 맨눈으로 볼 수 있는 별의 한계 등급은 약 6등급)이었으나 현재 이 신성의 밝기는 약 4.5등급으로서 어두운 밤하늘에서 맨눈으로 관측이 가능하며, 쌍안경으로 관측한다면 더욱 쉽게 찾을 수 있을 것이다. 미국 변광성 관측자 협회(American Association of Variable Star Observers, AAVSO, http://www.aavso.org/ )는 이 신성이 현재 최대 밝기를 지나고 있는 것으로 예상한다. 신성이 맨눈으로 볼 수 있는 밝기가 되는 경우는 보기가 쉽지 않다. 이렇게 밝은 신성은 2007년의 전갈 자리 신성(극대:3.8등급)이후 6년 만이다. 그러나 이때는 2월의 추운 날의 새벽이라 관측한 사람들이 많지 않을 것이다. 이번에 발견된 신성은 여름 밤하늘에 거의 밤새 볼 수 있고, 또한 1.7등급까지 밝았던 1975년의 백조자리 신성 이후 38년 만의 최고의 관측 조건을 보여준다. 


cf. 신성(Nova): "새 것(New)"을 의미하는 라틴어이다. 신성은 전에 보이지 않던 별이 갑자기 하늘에 나타나기 시작한 별을 말한다. 신성은 일반적으로 폭발하기 전에는 너무 어두워서 볼 수가 없다. 신성은 신성 전의 단계에서  최대 광도 단계까지 그 밝기가 약 10등급 정도로 증가한다. 최대 밝기로 향하는 증가는 매우 빠르다. 초기의 밝기 증가에서는 2~3일 안에 최대 밝기보다 2등급 정도 어두운 데까지 밝아지는 반면에 마지막으로 증가하는 단계에서는 빠른 신성의 경우 하루, 아주 느린 신성의 경우는 수 주일이 걸린다. 신성의 최대 밝기로부터의 감소는 훨씬 서서히 일어난다. 최대 밝기에 머무는 기간은 일반적으로 며칠 밖에 되지 않으며 몇 주 후에는 예전과 같은 상태로 되돌아간다. 

신성은 적색 거성 (Red giant star), 또는 적색 거성의 단계로 팽창하는 별과 백색 왜성(White dwarf)으로 이루어진 쌍성계를 이루는 별에서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다. 적색 거성이 팽창함에 따라 그 대기의 가스 물질이 백색 왜성으로 유입된다. 이러한 가스들(대부분 수소와 헬륨)은 백색 왜성의 높은 중력으로 인해 압축되고 가열되어 백색 왜성에서 핵융합 반응을 일으킨다. 이러한 핵융합 과정에서 발생하는 엄청난 에너지는 백색 왜성의 표면으로부터 기체를 날려보내며, 별을 극도로 밝게 빛나게 한다. 

Posted by starmaker 꿈꾸는 밤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

Canon | Canon EOS 5D Mark III | 160sec | F/8.0 | 50.0mm | ISO-400 | 2013:08:19 22:40:23



Canon | Canon EOS 5D Mark III | 160sec | F/8.0 | 50.0mm | ISO-400 | 2013:08:19 22:40:23








돌고래자리 신성 (Nova Del 2013).


달이 밝게 빛나고 있었지만 며칠이 지나면 어두워질 것 같아서 기록 차원에서 촬영을 시도해 보았습니다. 촬영 당시 신성의 밝기는 대략 5등급이었으며 월령 12.6일인 보름에 가까운 달이 떠 있었음에도 쉽게 촬영할 수 있었습니다.


신성이 맨눈으로 볼 수 있는 밝기가 되는 경우는 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이렇게 밝은 신성은 2007년의 전갈 자리 신성(극대:3.8등급)이후 6년 만입니다. 그러나 이때는 2월의 추운 날의 새벽이라 관측한 사람들이 많지 않을 것입니다. 이번에 발견된 신성은 여름 밤하늘에 거의 밤새 볼 수 있고, 또한 1.7등급까지 밝았던 1975년의 백조자리 신성 이후 38년 만의 최고의 관측 조건을 보여줍니다. 


이번 주에 쌍안경이나 디지털 카메라로 관측 및 촬영을 시도해 보세요. 


cf. 별자리 선들은 IAU (International Astronomical Union, http://www.iau.org/public/constellations/ )에서 정한 기준을 사용하였습니다.


cf. 사진을 클릭해서 원본 크기로 보시길 권장합니다. ^^


<Exposure Data>

Object : Nova Del 2013

Date : 2013. 08. 19. 22:40 (KST)

Location : Gapyeong-gun,  Gyeonggi Province

Telescope (or Lens) : Canon EF 50mm (F1.4)

Mount (or Tripod) : SkyTracker mount

Camera : modified Canon EOS 5D Mark III digital camera

Focal Length : 50mm

F ratio : 8

Exposure : 5 x 160 s

ISO : 400

Filter : Lee Soft no. 2 filter

Photographer : Bum-Suk Yeom



cf. 돌고래자리(Delphinus)의 밝은 신성(Nova Del 2013)이 2013년 8월 15일 새벽 3시(한국시간)에 일본의 아마추어 천문가인 코이치 이타가키(Koichi Itagaki)에 의해 발견되었다. 발견자는 자신의 180mm 반사 망원경과 CCD 카메라를 통해 촬영한 사진에서 이 신성을 발견하였고 발견 당시의 밝기는 6.3등급이었다. 발견되기 전 이 별의 밝기는 약 13등급 (cf. 맨눈으로 볼 수 있는 별의 한계 등급은 약 6등급)이었으나 현재 이 신성의 밝기는 약 4.5등급으로서 어두운 밤하늘에서 맨눈으로 관측이 가능하며, 쌍안경으로 관측한다면 더욱 쉽게 찾을 수 있을 것이다. 미국 변광성 관측자 협회(American Association of Variable Star Observers, AAVSO, http://www.aavso.org/ )는 이 신성이 현재 최대 밝기를 지나고 있는 것으로 예상한다. 신성이 맨눈으로 볼 수 있는 밝기가 되는 경우는 보기가 쉽지 않다. 이렇게 밝은 신성은 2007년의 전갈 자리 신성(극대:3.8등급)이후 6년 만이다. 그러나 이때는 2월의 추운 날의 새벽이라 관측한 사람들이 많지 않을 것이다. 이번에 발견된 신성은 여름 밤하늘에 거의 밤새 볼 수 있고, 또한 1.7등급까지 밝았던 1975년의 백조자리 신성 이후 38년 만의 최고의 관측 조건을 보여준다. 


cf. 신성(Nova): "새 것(New)"을 의미하는 라틴어이다. 신성은 전에 보이지 않던 별이 갑자기 하늘에 나타나기 시작한 별을 말한다. 신성은 일반적으로 폭발하기 전에는 너무 어두워서 볼 수가 없다. 신성은 신성 전의 단계에서  최대 광도 단계까지 그 밝기가 약 10등급 정도로 증가한다. 최대 밝기로 향하는 증가는 매우 빠르다. 초기의 밝기 증가에서는 2~3일 안에 최대 밝기보다 2등급 정도 어두운 데까지 밝아지는 반면에 마지막으로 증가하는 단계에서는 빠른 신성의 경우 하루, 아주 느린 신성의 경우는 수 주일이 걸린다. 신성의 최대 밝기로부터의 감소는 훨씬 서서히 일어난다. 최대 밝기에 머무는 기간은 일반적으로 며칠 밖에 되지 않으며 몇 주 후에는 예전과 같은 상태로 되돌아간다. 

신성은 적색 거성 (Red giant star), 또는 적색 거성의 단계로 팽창하는 별과 백색 왜성(White dwarf)으로 이루어진 쌍성계를 이루는 별에서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다. 적색 거성이 팽창함에 따라 그 대기의 가스 물질이 백색 왜성으로 유입된다. 이러한 가스들(대부분 수소와 헬륨)은 백색 왜성의 높은 중력으로 인해 압축되고 가열되어 백색 왜성에서 핵융합 반응을 일으킨다. 이러한 핵융합 과정에서 발생하는 엄청난 에너지는 백색 왜성의 표면으로부터 기체를 날려보내며, 별을 극도로 밝게 빛나게 한다. 


Posted by starmaker 꿈꾸는 밤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